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75개국 400명의 춤전문가들 대한민국에 모인다

기사승인 2018.08.28  17:52:45

공유
default_news_ad2

- 국제춤축제연맹 집행회의 및 총회 개최

(사진제공:국제춤축제연맹) 집행위원회 회의 단체사진

[서울=글로벌뉴스통신] 매년 전 세계에서 열리는 춤축제들의 발전을 위하여 각 춤축제 간 네트워크 형성을 통한 상호협력체제를 구축함과 더불어, 한국을 세계에 알리기 위해 출범한 ‘국제춤축제연맹(Federation of Internation Dance Festivals)'이 오는 9월 13일 서울 워커힐호텔에서 집행위원회 회의 및 총회를 개최한다.
 
국제춤축제연맹은 2012년 10월에 전 세계에서 열리는 춤축제 간 상호협력 및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하여 공식 출범하였다. 본 연맹은 천안시를 주축으로 조직되어 본부는 천안에, 총재는 천안시장이 맡고 있다. 출범 당시 30개 축제로 시작되었고 2016년 현재 해외 75개 연맹국, 국내외 300여명의 공연예술계 관계자들이 함께 활동하고 있다.

2년마다 열리는 국제춤축제연맹 세계총회에서는 75개 연맹국의 춤관련 임원 및 지역대표들이 한국을 방문하며 7일 동안 천안과 서울에서 국제춤축제의 발전방안과 개선방향 제시를 위해 심도 깊은 토의를 하며, 또한 새로운 임원 선출 및 연맹국 가입 자리를 갖게 된다.

국제춤축제연맹 세계총회의 2부 행사인 ‘한국의 밤(KOREAN NIGHT)'에서는 총회에 참석한 100여명의 해외 75개 연맹국 임원, 각국 대표, 그리고 공연예술인들과 국내 정계 및 공연예술관계자 300여명을 초청되어 함께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국제춤축제연맹은 이 자리에서 대한민국에 서구 현대무용을 본격적으로 도입한 원로무용가 육완순 선생에게「대한민국을 빛낸 최고 명인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현대무용의 불모지였던 대한민국에 최초 서구 현대무용의 교육체제와 창작방법론을 창의적으로 수용하여 ‘한국적 현대무용’을 창안함으로써 한국 안무의 발전에 공로를 높이 사 육완순 선생을 수상자로 선정하게 되었다. 육완순 선생은 ‘한국 현대무용의 대모’ 로서 지난 60년간 수많은 현대무용 지도자들을 양성하였고 한국의 현대무용이 세계적으로 위상을 높이는데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하였으며, 1981년 제 30회 서울시 문화상과 1998년 88서울올림픽 개회식 총괄안무 <해맞이> 대통령표창, 1989년 대한민국 문화예술상등 수상한 경력이 있다.  

국제춤축제연맹은 이번 총회를 통하여 춤공연 단체 및 춤 전문가들이 춤축제에 대한 정보를 교류 하는 등 국내외 전문가들의 춤축제에 대한 상호교류의 장을 만들고, 세계 춤축제의 독려를 통해 한국 춤을 세계 축제에 알리는 역할을 할 것이며 이를 통하여 세계 각국에 다양한 춤축제들이 생겨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