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2030부산월드엑스포 로드맵, 전문가 토론회 개최

기사승인 2018.03.13  20:48:39

공유
default_news_ad2

- 2030부산월드엑스포 유치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는 2030부산월드엑스포의 국가사업화 정부 승인 이후 본격적인 유치 경쟁에 대비하여 향후 유치결정이 되는 2023년까지의 장기 로드맵 설정을 위한 전문가 토론회를 3월13일(화) 오후 3시 부산광역시 서울본부 회의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에는 2030부산등록엑스포유치 범시민추진위회 오성근 집행위원장이 좌장을 맡고, 최흥식 국제디자인교류재단 이사장, 이각규 한국지역문화이벤트 연구소 소장 , 김이태 부산대학교 관광컨벤션학과 교수 등 8명의 엑스포전문가가 패널로 참석한다.

토론 내용은 국가사업화 승인 이후 유치 최종확정까지의 타임테이블 논의, 과거 엑스포 사례 분석을 통한 부산의 과정 비교평가, 국내외 엑스포 유치 홍보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국가타당성조사 용역이 완료된 만큼 이제는 국가사업화 정부승인이라는 굴레에서 벗어나 대외적인 유치경쟁 활동에 대한 논의를 시작해야할 시점이라고 부산시 관계자는 말했다.

한편, 기획재정부는 작년 2월24일 2030부산등록엑스포를 국제행사 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한 이래 지난 1년간 타당성조사를 진행하여 지난 달 말에 완료하고 이제 그 결과 발표를 앞두고 있다.

등록엑스포 유치 절차 및 결정은 2021년 정부 차원에서 국제박람회기구(BIE) 유치 신청, 2022년 BIE 실사, 2023년 170개 회원국이 참가하는 BIE 총회에서 투표로 최종 결정된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