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부산시, 2018년 라돈측정기 무료대여 결과 발표

기사승인 2019.01.24  11:49:39

공유
default_news_ad2

- 우리 집 라돈 수치, 직접 확인하고 안심하세요!

(사진제공:부산시) 안내 리플렛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시민 안전을 확보하고 라돈에 대한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2018년 9월부터 12월까지 206개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시행한 ‘라돈 간이측정기 시민 무료대여’ 운영결과를 공개하였다.

조사기간 동안 총 8,094 명의 시민이 라돈 간이측정기를 이용하였고, 그 결과 약 96%(7,790건)가 실내 공기 중 라돈 농도 권고기준치(4pCi/L) 이하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제공:부산시) 라돈 간이측정기

기준치를 초과한 304건 중 64%(195건)는 해외 구매 침구류(라텍스, 매트, 베개)로 판매 국가는 중국, 태국, 필리핀 순으로 많았다. 해외 구매 제품의 경우, 제조사가 국내에 없어 생활폐기물 처리 또는 재측정을 위한 측정 전문기관을 안내하고, 라돈 권고기준치를 초과한 국내 생산․판매 물품 109건에 대해서는 제조사 교환 및 전문기관 정밀측정 의뢰 안내 등 조치를 취했다.

한편, 부산시는 작년 5월 침대 매트리스에서 시작된 ‘라돈 사태’에 시민 안전 확보를 위해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대응에 나서고 있다. 광역지자체 최초로 라돈 간이측정기를 자체 구입하여 市 전역 206개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무료 대여를 시행하고 있으며, 일부 대단지 아파트 밀집지역에서 대기 기간이 길어지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전수조사를 실시하여 장비 대여적체 해소방안을 마련하고, 24시간 생활방사선 안전상담센터를 운영하는 등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와 생활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